블로그 이미지
일상을 버리고 제주로 탈출한 간 큰 백수 이야기...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75)
Inside Life (143)
Aviation Life (37)
Culture Life (57)
Travel Life (42)
Happy Life Project (8)
Jeju Life (120)
Computing Life (47)
12-02 00:20
Total431,040
Today0
Yesterday15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Boeing vs. Airbus

카테고리 없음 / 2005. 12. 16. 10:51
미국의 보잉그룹이 에어버스를 5년만에 제치며 시장지배력을 회복했다고 15일 파이낸셜타임스(FT)가 보도했다.
FT에 따르면 보잉은 이번주 들어 호주의 대표적 항공사인 콴타스항공으로부터 45대의 보잉 787드림라이너 주문을 따냈다.
2000년도 후반 콴타스는 41년 동안 거래했던 보잉의 여객기 대신 에어버스의 A380기종 12대를 구매했으며 이는 에어버스가 보잉을 누르는 계기가 됐다.
그러나 이번에 보잉과 에어버스가 수주를 위한 치열한 경쟁을 벌인 끝에 보잉이 콴타스로부터 다시 신규 주문을 획득하면서 양사의 입장이 역전됐다.
보잉이 최근 드림라이너를 캐세이퍼시픽, 두바이항공 등에 잇따라 판매한 데 이어 콴타스로부터 차세대 250-300좌석 규모의 중형 여객기 시장에서 선도주자로 재부상한 것이다.
신규 주문 기준으로 보잉은 과거 6년 중 5년 동안 에어버스에 밀렸다. 특히 최근 2년 동안 에어버스는 사상 처음으로 보잉보다 많은 항공기를 인도했다.
에어버스는 100석 이상 규모의 여객기 시장의 인도율이 1999년 32%에서 지난해 53%로 급증하는 개가를 올리기도 했으며 올해에도 보잉보다 많은 여객기 인도가 예정돼 있다.
그러나 보잉이 올들어 2000년도 이래 처음으로 에어버스보다 많은 양을 수주 받으면서 힘의 균형이 전환됐다.
보잉은 지난해 4월 10여년만의 첫 모델인 787드림라이너를 만들기 시작했으며 26개 고객사로부터 354개의 주문을 따냈다.
또 보잉과 에어버스는 소형여객기 시장에서도 각각 737과 A320 모델로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에어버스는 최근에 중국에서 150대의 소형 여객기 주문을 확보했으며 이는 보잉이 이전에 수주받은 70대를 앞서는 것이다.

==========

항공계의 핫이슈가 되었군요...
Posted by Dreaming Blue Sk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1.27 17:21 신고 Favicon of http://talkingof.tistory.com BlogIcon 사진의미학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보잉보다는 에어빠스가.... ㅎㅎ
    담달 부터 한 달씩 계속 해외 가야 하는데... 장거리 비행이 두렵습니다. ㅠㅠ